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국토부-유엔 해비타트 ‘맞손’… 도시재생 글로벌 인재 양성

2019-08-21

22일 업무협약 체결…글로벌 인재양성·청년 참여형 사업모델 발굴 등
[국토일보 김준현 기자]] 국토교통부가 주거문제와 도시화 대응전략 마련을 위해 지원하는 기구와 손을 잡고 도시재생 글로벌 인재를 키운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22일 글로벌 도시재생 프로그램 추진을 위해 국제연합 인간정주프로그램(유엔 해비타트)과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는 유엔기구 내 인간정주 및 도시 분야를 관장하는 최고기구로 1977년에 설치, 주거문제의 해결 및 도시화 대응전략 마련 등을 위한 개도국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에 체결하는 양해각서는 도시재생을 중심으로 국토교통부와 유엔 해비타트 간 협력의 틀을 마련하려는 것이라고 전했다.

이를 위해 앞으로 청년이 주도적으로 혁신적인 도시재생을 실현할 수 있도록 국제협력 기구에 파견해 청년역량을 강화한다.

또 지역경제 일자리 창출을 위해 국내 지자체와 연계하여 청년 참여형 도시재생 모델을 마련한다. 아울러 국토부와 유엔 해비타트가 다양한 기관과의 협력을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한국 내에 글로벌 도시재생 프로그램 오피스를 기획한다.

이번 MOU에 따라 국토교통부와 유엔 해비타트는 파트너십을 형성하고 도시재생 분야 경험을 공유하는 한편, 상호 지원을 통해 청년들의 도시재생 분야 해외진출 확산을 위한 지속적 노력을 경주할 계획이다.

또한 MOU 후속조치를 위해 도시재생지원기구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LH가 유엔 해비타트와 별도의 세부이행계약을 체결한다.

국내 연구진과 유엔 해비타트는 청년 참여형 도시재생모델 마련을 위한 국제 공동연구를 추진하고, 유엔 해비타트 청년 인턴십(UN Volunteer) 파견을 통해 글로벌 청년 전문가 양성을 지원할 예정이다.

국토부와 유엔 해비타트는 2018년부터 청년들의 도시재생 분야 국제기구 진출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상호 협의해온 바 있다.

지난 5월에는 제1차 유엔 해비타트 총회에 국토교통부, LH, 국토연구원 등이 한국 대표단(수석대표: 도시재생사업기획단장 김이탁)으로 참석하여 양 기관 간 구체적인 사항을 논의했다.

아울러 총회에서 우리 대표단은 127개국 정부 대표단을 대상으로 ‘도시재생 뉴딜정책’, ‘스마트 시티’ 등 주요 국정과제들을 소개했고, 특히 대한민국은 제1차 유엔 해비타트 총회에서 새로 구성된 집행위원회에 선출됨으로써 국제적인 위상을 높였다.

국토교통부 도시재생사업기획단 김이탁 단장은 “이번 MOU를 통해 ‘모두를 위한 도시*’라는 비전이 구체적으로 구현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국제적인 모범사례로 발돋움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우리 청년들이 도시재생 분야에서 국제적인 인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뉴스 출처 : 국토일보(http://www.ikld.kr/news/articleView.html?idxno=206612)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단체명 : 사단법인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고유번호 : 816-82-00245)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86, 4층 (여의도동, B&B타워)

연락처 : 02-761-8001   ㅣ   대표자 : 박수현

COPYRIGHT(C) UN-HABITAT 한국위원회. ALL RIGHT RESERVED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단체명 : 사단법인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고유번호 : 816-82-00245)   ㅣ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86, 4층 (여의도동, B&B타워)

연락처 : 02-761-8001   ㅣ   대표자 : 박수현

COPYRIGHT(C) UN-HABITAT 한국위원회. ALL RIGHT RESERVED